• 북마크
  • 접속자 41
  • FAQ
  • 1:1문의

수다

오바마 고별 연설 영상

540 2017.01.11 16:55

짧은주소

본문

 

바쁘신 분은 17분부터.

(연설 요약)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마지막 연설에서 2004년 선거 구호였던 '예스, 위 캔(Yes, We Can)'을 국민들에게 상기.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

“변화는 미국적 사고의 뛰는 심장이자 담대한 실험”

“우리는 할 수 있다”를 세번이나 강조. 

재임기간 9차례 눈물을 흘렸던 그는 이날 연설에서도 아내 미셸 오바마 영부인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면서 끝내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

“우리는 여러 세대에 걸쳐 미국을 더 나은 나라, 더 강한 나라로 만들었고, 우리는 진보를 향한 기나긴 계주를 뛰면서 우리의 일이 항상 끝나지 않으리라는 것을 알고 있다”

“열심히 일하고, 이웃에 관대한 마음을 갖고, 조국을 사랑하는 시민이 우리의 조국을 바꿀 수 있다는 생각을 하는 것, 그것이 시민의 의무”라고 강조했다.

“미국 정치제도는 함께 더 나은 나라를 만들려는 평범한 사람들에게 답할 것”

“2009년 우리는 직면한 도전을 더 강하게 헤쳐나갔다. 이는 우리가 이 나라를 더 나아지게 할 수 있다는 신념과 믿음을 버리지 않았기 때문. 여러분 덕분”

“변화는 보통 사람들이 참여하고, 그것을 요구하기 위해 함께 뭉칠 때 일어난다”

“8년의 시간이 지났지만 나는 여전히 변화의 힘을 믿고 있다”

“변화는 미국적 사고의 뛰는 심장이자 담대한 실험”

“나는 멈추지 않을 것이며, 한 시민으로서 내 삶의 남은 시간을 여러분과 함께 거기에 있을 것”

“우리는 할 수 있다(Yes We Can)”

0
좋아요!
- 후니아빠 메일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 회원등급 : 은하계/Level 100 - 건빵 : 523,889
레벨 100
짬밥 451,110

Progress Bar 63%

- 가입일 : 2014-02-24 17:32:06
- 서명 :
- 자기소개 : 후니아빠입니다.
댓글목록

zarathustra님의 댓글

갑자기 우리 노짱이 생각나는 이유는??
오바마가 우리 노짱한테 배운거거든
깨어있는 시민의식이 진정한 민주주의를 만든다~~

축하합니다. 첫댓글 포인트 64건빵를 획득하였습니다.

커지면보자님의 댓글

오바마도 그동안 참 애마니 쓴듯

우리 닭은 여기저기 쳐발라서 젊어지고있는데

축하합니다. 행운의 포인트 42건빵를 획득하였습니다.

Total 10,995건 1 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10,995 노진석 아이디로 검색 9시간 15분전 58 0
10,994 바람둥이소년 아이디로 검색 14시간 42분전 195 0
10,993 타잔 아이디로 검색 15시간 59분전 193 0
10,992 엄마쟤흙먹어 아이디로 검색 15시간 60분전 178 0
10,991 은태국 아이디로 검색 17시간 3분전 183 0
10,990 바람둥이소년 아이디로 검색 19시간 5분전 227 0
10,989 노진석 아이디로 검색 19시간 16분전 164 0
10,988 방충열 아이디로 검색 2017.08.17 229 0
10,987 강동민 아이디로 검색 20시간 37분전 215 0
10,986 강동민 아이디로 검색 2017.08.17 303 0
10,985 장석 아이디로 검색 2017.08.17 435 0
10,984 강동민 아이디로 검색 2017.08.17 228 0
10,983 후니아빠 아이디로 검색 22시간 58분전 195 0
10,982 은태국 아이디로 검색 2017.08.17 212 0
10,981 노진석 아이디로 검색 2017.08.17 254 0
10,980 방충열 아이디로 검색 2017.08.16 408 0
10,979 방충열 아이디로 검색 2017.08.15 499 0
10,978 털미네이터 아이디로 검색 2017.08.17 433 0
10,977 노진석 아이디로 검색 2017.08.17 340 0
10,976 후니아빠 아이디로 검색 2017.08.17 235 0
10,975 바람둥이소년 아이디로 검색 2017.08.17 351 0
10,974 엄마쟤흙먹어 아이디로 검색 2017.08.17 320 0
10,973 오동통 아이디로 검색 2017.08.17 347 0
10,972 푸코의꼬추 아이디로 검색 2017.08.17 230 0
10,971 은태국 아이디로 검색 2017.08.16 355 0
10,970 노진석 아이디로 검색 2017.08.16 368 0
10,969 타잔 아이디로 검색 2017.08.16 459 0
10,968 바람둥이소년 아이디로 검색 2017.08.16 393 0
10,967 털미네이터 아이디로 검색 2017.08.16 252 0
10,966 후니아빠 아이디로 검색 2017.08.16 218 0
LOGIN
사이드 메뉴
설문조사
회사 상사가 시킨 것도 아닌데, 게다가 이 사람한테만 특별히 일이 많은 것 같지도 않는데 야근과 주말 출근을 밥 먹듯이 하는 사람을 어떻게 보세요?
Ranking
  • 01 밍키동코
    318
  • 02 Prizmlove
    303
  • 03 Victory
    211
  • 04 sasuman
    183
  • 05 tlrdlstkffj
    172
  • 06 trashtemp
    154
  • 07 반장
    131
  • 08 꼴레
    106
  • 09 hoya0722
    59
  • 10 123456
    57
  • 01 후니아빠
    523,889
  • 02 푸코의꼬추
    449,923
  • 03 곰돌아찌
    446,381
  • 04 오늘만사는놈
    430,998
  • 05 느그아부지뭐하시노
    398,883
  • 06 초보매니아
    377,782
  • 07 처음처럼
    350,918
  • 08 zarathustra
    297,073
  • 09 노페이크
    273,569
  • 10 털미네이터
    256,669
  • 01 후니아빠
    451,110
  • 02 곰돌아찌
    392,092
  • 03 푸코의꼬추
    389,716
  • 04 느그아부지뭐하시노
    348,319
  • 05 처음처럼
    331,321
  • 06 가가멜
    227,745
  • 07 털미네이터
    222,144
  • 08 바람둥이소년
    199,445
  • 09 오늘만사는놈
    197,255
  • 10 카르페디엠
    195,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