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 접속자 82 (1)
  • FAQ
  • 1:1문의

수다

대한항공 내부 직원의 글

513 2018.04.16 10:12

짧은주소

본문

대한항공의 직원입니다.
 
글을 시작하기에 없어 이번 갑질 사건을 세상에 알리고, 진실을 파헤치는데 함께 해주신 기자님들의 노고에 진심어린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세상에 드러난 총수 일가의 만행은 빙산의 일각에 불과합니다. 기자님들께서도 다양한 방법으로 후속 취재를 진행하고자 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FACT 중심으로 몇가지 취재 내용 조언 드려볼까 합니다.
 
1. 전직 임원들은 연락을 기다리고 있다.
 
대한항공 임원 중, 총수 일가의 폭언을 경험하지 않은 분들이 과연 몇이나 될까 싶습니다. 그 정도로 그들에 대한 폭언 및 갑질은 일상적이었습니다.
평생을 바친 회사였음에도 퇴직 후에는 안티가 될 수 밖에 없는 현실입니다.
 
퇴직임원분들은 현 시점 내부자는 아닌 관계로 더욱 적극적으로 도움을 주실 수 있을겁니다.
 
2. 운전기사의 눈물
 
조회장의 부인인 이명희 여사는 마주치는 모든 사람에게 폭언과 욕설을 한다고 해도 과언은 아닙니다. 하지만 그 중에서도 운전기사분들이 당한 수모는 눈물겹습니다. 욕설은 당연한 것이고 얼굴에 침을 뱉는다거나 폭행을 당하기도 합니다. 땅콩회항 사건 이후 좀 잦아들었지만, 기사님들도 참 많이 갈아치웠습니다. 전직 수행 운전기사님들을 접촉하시면 갑질의 민낯을 접할 수 있을겁니다.
 
3. 필리핀 가정부의 비밀
 
총수 일가는 자택의 가정부로 필리핀인을 고용하는 것을 선호합니다. 한국어를 알아듣지 못하니 마음 편하고, 소위 말해 '막 굴릴' 수 있기 때문입니다. 대한항공 필리핀지점은 이 가정부들을 한국으로 보내는 총책 역할을 수행합니다. 가정부들을 밥 먹듯이 갈아치우니 지금 필리핀으로 돌아가있는 분들도 상당수일 터.
현지 SNS를 통해 가정부 출신을 수소문하여 인터뷰하시면 그들의 민낯을 알 수 있을겁니다.
 
4. 절세의 제왕
 
총수 일가 여성들의 못말리는 명품 사랑. 해외에 나갈 때마다 수백~수천만원 어치의 쇼핑을 즐기곤 합니다. 문제는 한국에 반입하는 과정에서 관세를 납부하는 경우는 좀처럼 드물다는 점입니다.
정리하면, 해외에서 다양한 쇼핑을 즐긴 후 해당 지역 대한항공 지점에 쇼핑한 물건을  '던지고', 이후 쇼핑품목은 관세 부과 없이 평창동 자택까지 안전하게 배달됩니다. 명품 가방부터 가구, 식재료까지 매우 다양합니다. 이 과정 전반에서 위법의 정황은 차고 넘칩니다. 물건 구입 시 회사 경비가 사용되진 않았는지, 물건을 반입하는 과정에서 어떠한 불법 행위가 자행됐는지 따져볼 필요가 있습니다.
 
4. 범죄자 색출 시나리오 (?)
 
이번 주말, 결국 스모킹건이 나왔습니다. 조현민 전무의 음성 파일. 사실, 우리 회사 직원분들이 가지고 있는 수백개의 녹취 중 하나에 불과합니다.
 
문제는 내일 월요일 출근 후 해당 파일 제보자를 색출하기 시작할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지금까지의 이 회사 행태를 보면 그렇습니다. 위대한 용기를 낸 사우를 어떻게든 지켜낼겁니다.
 
사측에서 제보자 색출하려는 아주 사소한 움직임이라도 포착될 경우, 지체없이 블라인드와 언론에 제보하겠습니다. 중하게 다루어 주시기 바랍니다.
 
이상입니다.
 
한진그룹 임직원들께서 첨언하시고자 하는 부분이 있다면 댓글 부탁드립니다.
 
그 동안 당해 온 온갖 수모와 언행들로 자존감마저 남아 있지 않던 나날들이 주마등처럼 스칩니다. 이제 화산이 폭발하듯 억눌렸던 모든 분노가 폭발하기 시작했습니다.
반드시 바꾸어 내겠습니다.
 
그리고 위대한 용기 내신 내부고발자들, 반드시 지켜내겠습니다.
 
여러분의 도움과 관심이 절실합니다. 감사합니다.
1
좋아요!
- 타잔 메일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 회원등급 : 태양계/Level 60 - 건빵 : 221,978
레벨 60
짬밥 164,050

Progress Bar 88%

- 가입일 : 2016-03-29 19:26:51
- 서명 :
- 자기소개 :
댓글목록

노페이크님의 댓글

화이팅입니다~~

축하합니다. 첫댓글 포인트 28건빵를 획득하였습니다.

불량고구미님의 댓글

재벌년놈중에 안그런 놈 있나

Total 15,472건 1 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15,472 그린랜덤 아이디로 검색 6시간 42분전 113 0
15,471 딸바보애비 아이디로 검색 8시간 48분전 124 0
15,470 엄마쟤흙먹어 아이디로 검색 9시간 34분전 165 0
15,469 후니아빠 아이디로 검색 9시간 24분전 144 0
15,468 바람둥이소년 아이디로 검색 10시간 32분전 128 0
15,467 타잔 아이디로 검색 10시간 1분전 166 0
15,466 타잔 아이디로 검색 10시간 2분전 120 0
15,465 타잔 아이디로 검색 10시간 3분전 142 0
15,464 푸코의꼬추 아이디로 검색 21시간 24분전 237 0
15,463 안졸리나졸리 아이디로 검색 22시간 38분전 257 0
15,462 오동통 아이디로 검색 23시간 41분전 231 0
15,461 느그아부지뭐하시노 아이디로 검색 24시간 54분전 222 0
15,460 느그아부지뭐하시노 아이디로 검색 2018.10.22 312 0
15,459 아리랑아라리요 아이디로 검색 2018.10.22 331 0
15,458 그린랜덤 아이디로 검색 2018.10.22 207 0
15,457 엄마쟤흙먹어 아이디로 검색 2018.10.22 265 0
15,456 타잔 아이디로 검색 2018.10.22 404 0
15,455 아리랑아라리요 아이디로 검색 2018.10.22 342 0
15,454 딸바보애비 아이디로 검색 2018.10.21 303 0
15,453 타잔 아이디로 검색 2018.10.21 306 0
15,452 타잔 아이디로 검색 2018.10.20 247 0
15,451 엄마쟤흙먹어 아이디로 검색 2018.10.20 242 0
15,450 바람둥이소년 아이디로 검색 2018.10.20 392 0
15,449 털미네이터 아이디로 검색 2018.10.20 525 0
15,448 느그아부지뭐하시노 아이디로 검색 2018.10.20 383 0
15,447 그린랜덤 아이디로 검색 2018.10.19 351 1
15,446 바람둥이소년 아이디로 검색 2018.10.19 445 1
15,445 아리랑아라리요 아이디로 검색 2018.10.19 233 0
15,444 카르페디엠 아이디로 검색 2018.10.19 399 0
15,443 카르페디엠 아이디로 검색 2018.10.19 317 1
LOGIN
사이드 메뉴
설문조사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섹스'를 해본 이성은 몇 명인가요(직업여성 포함)?
Ranking
  • 01 Victory
    1,071
  • 02 디오슈며13
    500
  • 03 타잔
    415
  • 04 크레이브
    381
  • 05 랴둥
    355
  • 06 안티뿌라민
    322
  • 07 엄마쟤흙먹어
    261
  • 08 무적은교
    258
  • 09 kino
    241
  • 10 바람둥이소년
    203
  • 01 후니아빠
    642,940
  • 02 곰돌아찌
    573,307
  • 03 푸코의꼬추
    571,953
  • 04 초보매니아
    542,924
  • 05 느그아부지뭐하시노
    534,231
  • 06 오늘만사는놈
    468,828
  • 07 Victory
    399,656
  • 08 처음처럼
    382,839
  • 09 털미네이터
    366,418
  • 10 노페이크
    333,054
  • 01 후니아빠
    524,874
  • 02 곰돌아찌
    478,542
  • 03 푸코의꼬추
    472,551
  • 04 느그아부지뭐하시노
    432,335
  • 05 처음처럼
    349,699
  • 06 털미네이터
    304,443
  • 07 바람둥이소년
    269,137
  • 08 카르페디엠
    252,196
  • 09 가가멜
    227,745
  • 10 오늘만사는놈
    207,9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