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희 7시간 통화 녹취 주도한 서울의소리 정체

회원사진
2022.01.16 14:12 215 0 1 0
- 별점참여 : 전체 0

본문

80f59985324a0ebd1cc62368884a1c4b_1642309873_4635.jpg
80f59985324a0ebd1cc62368884a1c4b_1642309913_89481.jpg
80f59985324a0ebd1cc62368884a1c4b_1642309913_99634.jpg

2004년 노무현 대통령 탄핵이 가결될 당시 분신을 시도하였다. 그로 인해 전신에 50% 이상에 달하는 화상을 입게 되었다. 혹시나 휘발유에 불이 붙지 않을까 봐 일회용 라이터 7개를 주머니에 넣고 분신을 시도했지만.. 다행히 목숨은 건지게 되었고 1년 반 동안의 화상 집중 치료와 국민들의 모금과 응원으로 건강은 조금씩 되찾아갔다. 


이후 백은종기자는" 이미 난 한번 죽었다 산목숨이다. 나를 살게 해준 민주시민들의 뜻을 받들여 불의한 정권에 대항하며 정의를 지키는 일에 투쟁하겠다"라고 맹세한다.

이후 2008년부터 이명박 박근혜 범국민운동 대표를 맡으며 서울의 소리를 창간하게 된다. 옳지 않음에 대한 그의 반격은 계속되었고 현재 발로 뛰는 응징 취재는 현재 진행 중이다. 겉으로만 봤을땐 조금은 자극적일 수 있는 취재 모습이지만 절절한 사명이 느껴지는 그의 모습은 정말 대단하다. 


「누가 노무현 대통령을 탄핵한다는 말인가? 부당한 탄핵을 발의한 민주당과 한나라당은 노 대통령을 탄핵할 만큼 정의롭고 깨끗한 집단인가. 지난 대선 때 이회창 씨가 대통령이 됐다면 지금과 같은 비자금 수사와 측근 비리가 밝혀졌으리라고 상상이나 되는가. 정치인 중에 노무현 대통령보다 깨끗한 사람이 몇이나 되겠는가. 아직도 노무현 대통령을 대통령으로 인정하지 않는 세력들은 나라와 민족을 위해서 이 한 몸을 바치니 정쟁을 일삼는 정치인들과 이에 동조하는 세력들은 반성하고 각성하기 바란다」



 

1 0
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추천한 회원 보기
추천한 회원
Victory
회원사진
- 진로이즈백 레벨 - 회원등급 : 은하계 / Level 65
포인트 181,062
경험치 422,742
[레벨 65] - 진행률 52%
가입일 :
2014-02-23 12:38:18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