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 접속자 98 (3)
  • FAQ
  • 1:1문의

시사

조국 장관 사퇴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 페북 글

229 2019.10.14 16:44

짧은주소

본문

8b737b331f598df93b73ae66f22ee238_1571039

8b737b331f598df93b73ae66f22ee238_1571039


저는 조국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환상적인 조합에 의한 검찰 개혁을 희망했습니다. 꿈같은 희망이 되고 말았습니다. 결과적으로 국민들 사이에 많은 갈등을 야기한 점에 대해 매우 송구스럽게 생각합니다.

그러나 결코 헛된 꿈으로 끝나지는 않았습니다. 검찰 개혁에 대한 조국 장관의 뜨거운 의지와 이를 위해 온갖 어려움을 묵묵히 견디는 자세는 많은 국민들에게 다시 한 번 검찰 개혁의 절실함에 대한 공감을 불러일으켰고, 검찰 개혁의 큰 동력이 되었습니다.

오늘 조국 법무부 장관이 발표한 검찰 개혁 방안은 역대 정부에서 오랜 세월 요구되어 왔지만 누구도 해내지 못했던 검찰 개혁의 큰 발걸음을 떼는 일입니다. 국회의 입법과제까지 이뤄지면 이것으로 검찰 개혁의 기본이 만들어지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특히 검찰 개혁 방안의 결정 과정에 검찰이 참여함으로써 검찰이 개혁의 대상에 머물지 않고 개혁의 주체가 된 점에 큰 의미를 부여하고 싶습니다. 검찰이 스스로 개혁의 주체라는 자세를 유지해 나갈 때 검찰 개혁은 보다 실효성이 생길 뿐 아니라 앞으로도 검찰 개혁이 중단 없이 발전해 나갈 것이라는 기대를 가질 수 있게 될 것입니다.

특히 공정한 수사관행, 인권보호 수사, 모든 검사들에 대한 공평한 인사, 검찰 내부의 잘못에 대한 강력한 자기정화, 조직이 아니라 국민을 중심에 놓는 검찰문화의 확립, 전관예우에 의한 특권의 폐지 등은 검찰 스스로 개혁 의지를 가져야만 제대로 된 개혁이 가능할 것입니다.

법무부는 오늘 발표한 검찰 개혁 과제에 대해 10월 안으로 규정의 제정이나 개정, 필요한 경우 국무회의 의결까지 마쳐 주기 바랍니다.

이번에 우리 사회는 큰 진통을 겪었습니다. 그 사실 자체만으로도 대통령으로서 국민들께 매우 송구스러운 마음입니다. 그런 가운데에서도 의미가 있었던 것은 검찰 개혁과 공정의 가치, 언론의 역할에 대해 다시 한 번 깊이 생각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되었다는 점입니다.

검찰 개혁과 공정의 가치는 우리 정부의 가장 중요한 국정목표이며 국정과제이기도 합니다. 정부는 그 두 가치의 온전한 실현을 위해 국민의 뜻을 받들고, 부족한 점을 살펴가면서 끝까지 매진하겠다는 의지를 다시 한 번 천명합니다.

언론의 역할에 대해서는 정부가 개입할 수 있는 영역이 아닙니다. 언론 스스로 그 절박함에 대해 깊이 성찰하면서 신뢰받는 언론을 위해 자기 개혁의 노력을 해 주실 것을 당부 드립니다.
 

0
좋아요!
- 진로이즈백 메일보내기 아이디로 검색 - 회원등급 : 은하계/Level 94 - 건빵 : 463,665
레벨 94
짬밥 394,276

Progress Bar 11%

- 가입일 : 2014-02-23 12:38:18
- 서명 :
- 자기소개 :
댓글목록

푸코의꼬추님의 댓글

문통을 믿습니다.

축하합니다. 첫댓글 포인트 69건빵를 획득하였습니다.

축하합니다. 지뢰폭탄 포인트 18건빵를 획득하였습니다.

Total 10,424건 1 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10,424 후니아빠 아이디로 검색 5시간 57분전 54 0
10,423 부산 아이디로 검색 10시간 16분전 99 0
10,422 카르페디엠 아이디로 검색 10시간 23분전 119 0
10,421 진로이즈백 아이디로 검색 11시간 21분전 95 0
10,420 후니아빠 아이디로 검색 14시간 35분전 118 0
10,419 뉴스큐레이터 아이디로 검색 15시간 49분전 44 0
10,418 딸바보애비 아이디로 검색 2019.11.19 114 0
10,417 카르페디엠 아이디로 검색 2019.11.19 124 0
10,416 부산 아이디로 검색 2019.11.19 124 1
10,415 진로이즈백 아이디로 검색 2019.11.19 117 0
10,414 뉴스큐레이터 아이디로 검색 2019.11.19 48 0
10,413 후니아빠 아이디로 검색 2019.11.19 109 0
10,412 카르페디엠 아이디로 검색 2019.11.18 213 0
10,411 뉴스큐레이터 아이디로 검색 2019.11.18 61 0
10,410 부산 아이디로 검색 2019.11.17 90 0
10,409 진로이즈백 아이디로 검색 2019.11.17 82 0
10,408 후니아빠 아이디로 검색 2019.11.17 90 0
10,407 느그아부지뭐하시노 아이디로 검색 2019.11.17 92 0
10,406 진로이즈백 아이디로 검색 2019.11.16 130 0
10,405 후니아빠 아이디로 검색 2019.11.16 73 0
10,404 뉴스큐레이터 아이디로 검색 2019.11.15 152 0
10,403 후니아빠 아이디로 검색 2019.11.15 182 0
10,402 뉴스큐레이터 아이디로 검색 2019.11.15 66 0
10,401 후니아빠 아이디로 검색 2019.11.14 143 0
10,400 진로이즈백 아이디로 검색 2019.11.14 135 0
10,399 뉴스큐레이터 아이디로 검색 2019.11.14 66 0
10,398 느그아부지뭐하시노 아이디로 검색 2019.11.14 95 0
10,397 딸바보애비 아이디로 검색 2019.11.13 234 0
10,396 진로이즈백 아이디로 검색 2019.11.13 178 0
10,395 뉴스큐레이터 아이디로 검색 2019.11.13 65 0
LOGIN
사이드 메뉴
설문조사
군대 모병제 도입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Ranking
  • 01 바람둥이소년
    835
  • 02 털미네이터
    346
  • 03 아리랑아라리요
    333
  • 04 후니아빠
    279
  • 05 차덕후
    264
  • 06 안티뿌라민
    261
  • 07 푸코의꼬추
    250
  • 08 곰돌아찌
    249
  • 09 좃또시벨롬
    240
  • 10 딸바보애비
    239
  • 01 후니아빠
    767,503
  • 02 푸코의꼬추
    689,616
  • 03 곰돌아찌
    687,992
  • 04 느그아부지뭐하시노
    686,907
  • 05 초보매니아
    549,139
  • 06 Victory
    539,064
  • 07 털미네이터
    478,542
  • 08 오늘만사는놈
    468,828
  • 09 진로이즈백
    463,665
  • 10 바람둥이소년
    436,955
  • 01 후니아빠
    581,792
  • 02 곰돌아찌
    533,935
  • 03 푸코의꼬추
    526,427
  • 04 뉴스큐레이터
    524,042
  • 05 느그아부지뭐하시노
    504,977
  • 06 진로이즈백
    394,276
  • 07 털미네이터
    378,945
  • 08 바람둥이소년
    336,524
  • 09 카르페디엠
    292,563
  • 10 타잔
    255,999